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타 (2,363)
신제품 (688)
조명+입체 (305)
트렌드+디자인 (245)
Big Print (180)
News (177)
최근 많이 본 기사
이미지 보정 작업할 수 있는...
AC-LED와 DC-LED의 차이점은...
바람직한 옥외광고문화 공모...
가격 경쟁력 높인 보급형 대...
내구성과 주목성이 높은 라운...
회전롤러 적용한 신개념 가로...
광고 사이즈 차별화, 안정성...
삼성서울병원 사인시스템
서울스퀘어 미디어파사드
[핫아이템] 기상 변화에 반...
과월호 보기:
기사분류 > 조명+입체
아름다움을 입히는 진공증착
사인의 격(格) 2
글 노유청 2017-11-25 |   지면 발행 ( 2017년 12월호 - 전체 보기 )



1990년대가 가격과 질량의 시대였다면, 2000년대 초반은 품질의 시대였다. 10년 정도가 흐른 지금은 품질 취향, 윤리성 등등 다양한 가치가 결합하여 품격의 시대가 됐다고 할 수 있다. 탐스를 한 켤레 산다는 것은 소비인 동시에 자신의 품격을 지키는 행위라고 할 수 있다. 사인도 품질에 새로운 가치를 붙여야 할 시대다. 이는 특정 브랜드 제품을 고집하는 당위가 되기도 한다. 국광플랜의 사례를 통해서 사인의 품격을 3달 동안 짚어본다.


▲ 진공증착을 통해서 제작한 사인의 장점은 하나의 사인으로 낮과 밤의 다른 이미지를 연출하면서도 사인으로서의 기능성을 충족시키는 것이다. 주간에는 크롬과 골드 컬러로 하이테크 하면서도 세련된 이미지를 연출하고, 야간에는 조명을 투과하여 브랜드 엠블럼을 명확하게 보여줄 수 있다.

진공증착을 통해 만드는 사인의 낮과 밤

낮과 밤의 매력은 전혀 다른 요소로 만들어진다. 낮의 매력은 주로 색으로 만들어지고 밤의 아름다움은 주로 빛을 통해 표현된다. 바다를 보면 알 수 있는 것이 낮에는 에메럴드 빛 컬러가 시선을 사로잡지만, 밤에는 등대, 집어등 같이 환하게 빛나는 여러 종류의 빛이 눈길을 끈다. 사인 역시 낮과 밤의 매력이 다르다. 낮이 아름다운 사인이 있지만 밤이 더 좋은 경우도 있다. 물론 둘 다 매력적인 사인이 있다. 국광플랜이 진공증착을 통해서 만든 사인은 낮에는 색으로 밤에는 빛으로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진공증착(Vacuum Evaporation Coating)이란 기체 상태의 금속 입자를 금속, 플라스틱과 같은 물체 표면에 수 마이크로미터의 얇은 고체 막을 입히는 방법이다. 물체의 표면에 금속 막을 씌우는 점에서 도금(plating)과 유사하지만, 증착은 도금 공정과 달리 해로운 화학물질의 사용, 폐유기물의 처리 등이 없는 장점이 있다.
국광플랜 강홍래 대표는 “진공증착을 통해서 제작한 사인의 장점은 하나의 사인으로 낮과 밤의 다른 이미지를 연출하면서도 사인으로서의 기능성을 충족시키는 것”이라며 “주간에는 크롬과 골드 컬러로 하이테크 하면서도 세련된 이미지를 연출하고, 야간에는 조명을 투과하여 브랜드 엠블럼을 명확하게 보여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강 대표는 “진공증착 방식을 통해 제작한 사인은 낮과 밤 각각 다른 매력을 연출 할 수 있는 장점 외에도 야간가독성이 떨어지는 도금형 사인의 한계를 해결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고 덧붙였다.


▲ 진공증착은 우리가 일상에서 흔히 만나는 것들에 넓게 쓰이는 제작방식으로, 알루미늄 포장지부터 자동차, 반도체, OLED 등이 이에 속한다.

소재의 합을 통해 사인에 매력을 더하는 증착

진공증착은 소재의 합을 통해서 사인에 매력을 더하는 제작 방식이라 할 수 있다. 그리고 진공증착 방식으로 제작한 사인은 앞서 언급했듯 장점이 많다. 하지만 사인업계에서 쓰이지 않았던 이유는 비용과 제작 설비의 부족함 등을 들 수 있다. 진공증착 방식을 원하는 소수 고객을 중심으로 해외에서 가공해 수입했기 때문에 대중적이지 않았다.

국광플랜 강홍래 대표는 “진공증착은 우리가 일상에서 흔히 만나는 것들에 넓게 쓰이는 제작방식으로, 알루미늄 포장지부터 자동차, 반도체, OLED 등이 이에 속한다”라며 “다른 산업에서는 많이 활용되고 있지만, 비용이 많이 들고 제작도 쉽지 않아서 사인에 진공증착을 접목한 사례는 드물었던 것이 현실”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강 대표는 “하지만 국광플랜은 진공증착 방식으로 만든 사인의 매력에 주목했고, 다양한 시도와 연구를 통해 기존의 도금 방식 사인에서 해결할 수 없었던 조명 문제를 해결했다”라며 “새로운 것을 발명하는 것도 창조지만, 다른 곳에서 쓰이는 기술과 소재를 가져와 사인에 적용하고 재발견하는 것도 중요하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국광플랜은 진공증착 방식을 통해서 제작한 사인을 신세계 SSG 마켓 청담점, 파라다이스 시티호텔 등 다양한 사례에 적용했다. 고급스러운 매력 때문에 클라이언트는 물론이고 디자이너들도 만족도가 높았다. 국광플랜은 앞으로 지속적인 사례를 통해 진공증착 사인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동시에 최적화된 제작 시설을 도입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SignMunhwa>

위 기사와 이미지의 무단전제를 금지합니다. 

관련 태그 : 국광플랜 진공증착 금속 아크릴 사인의격 디자인 건축  
이전 페이지
분류: 조명+입체
2017년 12월호
[관련기사]
공릉동 국수거리 간판 (2018-08-25)
성수동의 새로운 카페 (2018-08-25)
서울시, 2018 공공디자인 시민공모전 (2018-08-25)
최고급 아크릴 신소재 POP ‘로마크판 POP’ (2018-07-25)
성신여대 조용한 카페 (2018-07-25)
CO₂, 파이버 레이저 방식의 특징과 다양한 활용도 (2018-07-25)
청춘 발산마을 (2018-07-25)
을지로 카페거리 (2018-06-25)
사인몰리더.com (2018-05-25)
옥수동 오름길 (2018-05-25)
사업자등록번호 114-81-82504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2009-서울성동-0250호
서울시 성동구 성수1가2동 16-4 SK테크노빌딩 803호 (주)에스엠비앤씨
대표 이진호  |  TEL 02-545-3412  |  FAX 02-545-3547
회사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수집에 대한동의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주)에스엠비앤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