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타 (2,365)
신제품 (698)
조명+입체 (311)
트렌드+디자인 (256)
Big Print (191)
News (181)
최근 많이 본 기사
이미지 보정 작업할 수 있는...
국내·외 공공디자인 사례_공...
평면부조와 입체환조 모두 처...
연결 파이브 없어 편리한 일...
접합작업에 탁월한 열풍용접...
스마트폰 자체가 매체로 진화
빛의 조각을 담다
아크릴 간판 시대, 준비 됐나...
현수막만들기II-실사현수막편...
견고하고 실용성 높은 배너...
과월호 보기:
기사분류 > 신제품
[핫아이템] 네온 대비 전력 90% 절감 무황변 에폭시 아트네온
글 오광호 2015-06-25 |   지면 발행 ( 2015년 7월호 - 전체 보기 )


네온 대비 전력 90% 절감 무황변 에폭시 아트네온

규격: 510×280mm, 460×370mm
주요특징: 40여 가지 기성품 디자인 제공, 무황변, 특허출원
옵션: 좌우 구멍, 컨트롤러


아트네온은 이미 오래 전부터 맥주집, 식당, 미용실 등 다양한 업소에서 윈도사인이나 벽걸이 형태로 사용하고 있는 사인이다. 워낙 오래 전부터 사용하다보니 디자인이 정형화되어 있고 전통 광원인 네온으로 제작하므로 15,000볼트에 달하는 고전압 변압기를 사용해 전력 소모량이 만만치 않다. 에폭시 채널사인 전문업체인 에코채널은 아트네온의 변화를 위해 기존 에폭시 채널 제작방식을 응용해 새로운 제품을 개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기본 프레임은 갤브철판을 가공해서 제작하고 내부에 3구 백색 LED 모듈을 촘촘하게 부착했다. 화면은 알루미늄 복합 패널에 실사출력물을 부착하고 광원이 투과하는 글자나 그래픽 부분은 CNC나 레이저로 따내서 제작한다. 가장 중요한 발광체 부분은 에폭시 대용으로 자체 개발한 솔벤 레진에 색을 표현할 수 있는 안료를 섞어서 건조시켜 만든다.

에코채널 김준열 대표는“기존 에폭시 제품의 가장 큰 단점인 황변현상을 완벽하게 해결했다. 기존 아트네온 대비 전력 소모량도 10% 정도에 불과해 대체상품으로 어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한다. 규격은 510×280mm, 460×370mm 등 2가지이며 에코채널 홈페이지를 통해 기성품 디자인 40여 가지를 제공하며 소비자가 원하는 특별한 디자인도 별도로 제작이 가능하다.


글: 김유승 기획실장, 제품문의: 에코채널 T. 031.205.9445

<SignMunhwa>

위 기사와 이미지의 무단전제를 금지합니다. 

관련 태그 : 아트네온 에코채널  
이전 페이지
분류: 신제품
2015년 7월호
[관련기사]
은은한 측면 발광효과 강조한 입체사인 에코채널 에폭시 측광채널 (2017-12-22)
아트네온의 미려함과 입체감을 살린 에폭시 아트사인 보급형 (2016-06-16)
사업자등록번호 114-81-82504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2009-서울성동-0250호
서울시 성동구 성수1가2동 16-4 SK테크노빌딩 803호 (주)에스엠비앤씨
대표 이진호  |  TEL 02-545-3412  |  FAX 02-545-3547
회사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수집에 대한동의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주)에스엠비앤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