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타 (2,365)
신제품 (698)
조명+입체 (311)
트렌드+디자인 (256)
Big Print (191)
News (181)
최근 많이 본 기사
접합작업에 탁월한 열풍용접...
캐릭터 탈인형
이미지 보정 작업할 수 있는...
내구성 강한 가로등ㆍ전봇대...
국내·외 공공디자인 사례_공...
전국 부동산 간판 ‘공인중개...
안전하고 경제적이며 편리한...
기본에 충실한 드릴 드라이버...
비스콤 이탈리아 2008 유럽 ...
바닥, 벽면광고용 친환경 특...
과월호 보기:
기사분류 > 기타
2013 전국 옥외광고 통계 합법적 신고 옥외광고, 전년대비 증가세
글 노유청 2014-11-27 오후 3:41:15 |   지면 발행 ( 2014년 11월호 - 전체 보기 )



한국지방재정공제회 옥외광고센터가 2013 옥외광고 통계를 발표했다. 지난해 1년간의 전국 광역 및 시 ? 군 ? 구 등 246개 지방자치단체 옥외광고 실태 현황을 조사한 내용으로 자치단체의 광고물 통계자료를 파악한 것이다. 이 통계는 옥외광고 정책과 연구조사 등을 위한 기초 자료로 활용하기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지방 자치단체의 정책이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작년 한 해 동안 어떤 변화가 있었는지 통계를 살펴보자. 편집자 註

총 1,052,666건 허가 · 신고, 뚜렷한 증가
옥외광고 업계의 오랜 숙원은 데이터 였다. 구제척이고 수치화된 데이터가 없다는 것. 구체적인 수치가 없다는 것은 전국의 옥외광고 중 다수가 불법적으로 이뤄지고 있는 사실을 방증 했다. 몇 해 전까지 행정안전부는 전국의 60%이상을 불법광고로 추산할 정도로 합법보다 불법에 가까운 시장이었다. 2013년 통계를 통해서 알 수 있는 건 합법적인 허가 · 신고 광고물이 증가했다는 것.
2013년 한 해 동안 허가 · 신고된 광고물은 총 1,052,666건 이었다. 이는 전년(2012년 기준)대비 약 380,000건 이상 증가한 수치다. 이 수치가 의미 있는 이유는 전국적으로 신규 진입한 옥외광고 업체는 2012년에 비해서 소폭 감소한 3,031개였기 때문이다. 옥외광고 신규 업체는 감소했지만 허가 · 신고 건수가 증가 했다는 것은 합법적인 광고물이 증가했음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반면 안전점검을 받은 옥외광고물은 75,044건으로 2012년 92,200건에서 감소했다. 하지만 전국 옥외광고 담당 공무원은 2012년 1,357명에서 2013년 1,479명으로 증가했다. 담당 공무원 수는 증가했지만 안전점검 광고물이 감소한 것은 아쉬움으로 남는다. 안전점검 방식과 실행방법을 제고해 볼 필요가 있다.

전체 허가 · 신고 광고물 중 43%가 서울
전체 1,052,666건 중 43%인 453,129건이 서울특별시에서 허가 · 신고 됐고, 경기도 148,452건(14.1%), 전라북도70,685건(6.7%)순이었다. 시 · 도별 허가 · 신고현황을 고정광고물과 유동광고물로 구분해 보면 다음과 같다.
고정광고물의 경우 서울특별시 17,508건(18.0%), 강원도15,138건(15.5%), 경기도 14,029건(14.4%), 부산광역시 11,866건(12.2%)순이다. 유동광고물은 서울특별시 435,621건(45.6%), 경기도 134,423건(14.1%), 전라북도 68,057건(7.1%), 인천광역시 56,871건(6.0%), 경상남도 34,737건(3.6%)순으로 허가 · 신고 됐다.
고정광고물과 유동광고물의 허가 · 신고현황은 지역별로 다양하다. 전체 허가 · 신고 옥외광고물에서 고정광고물과 유동광고물의 비중을 살펴보면, 대전광역시의 경우 약68:32 비율인 반면 서울특별시의경우는 4:96 비율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전광역시를 제외한 모든 시 · 도에서 유동광고물의 비율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중 서울, 인천, 울산, 세종, 경기, 충북, 충남, 전북, 경북 9개 지역 유동광고물이 90% 이상으로 편차가 컸다.

※자세한 내용은 월간 사인문화 11월호를 참고하세요.

<SignMunhwa>

위 기사와 이미지의 무단전제를 금지합니다. 

 
이전 페이지
분류: 기타
2014년 11월호
사업자등록번호 114-81-82504  |  통신판매신고번호 제 2009-서울성동-0250호
서울시 성동구 성수1가2동 16-4 SK테크노빌딩 803호 (주)에스엠비앤씨
대표 이진호  |  TEL 02-545-3412  |  FAX 02-545-3547
회사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개인정보수집에 대한동의  |  이용약관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주)에스엠비앤씨